호뉴컨설팅그룹

  • 1:1전문가상담
  • 유학/이민 Q&A

 
즐겨찾기 추가

HOME > 어학연수 > 인턴쉽/워킹홀리데이

한국을 포함한 영국, 캐나다, 독일, 프랑스, 아일랜드, 이탈리아, 네덜란드, 스웨덴, 벨기에, 덴마크, 일본, 태국 등 총 19개 국가만이 호주 정부와 워킹홀리데이 비자 협정을 체결하였으며 체결된 양국간의 상호 이해를 증진하는데 일조하고 있습니다.

12개월동안 체류할수 있고 일정조건이 충족되면 추가1년을 연장할 수 있으며 만 18세이상 30세 미만의 남녀로 인터넷을 통해서만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신청방법은 당사 운영 커뮤니티 (네이버카페:호주유학클럽) 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워킹홀리데이 특징
만 18세에서 30세까지 신청가능
한 고용주 밑에서 최대 6개월까지 근무할 수 있음
비자발급 후 1년 이내에 호주에 입국해야함
호주에 입국하는 날로부터 12개월 체류 가능
체류기간 중 최대 17주까지 어학연수 가능
주정부 지정 지역 농장 또는 공장에서 3개월 이상 근무시 1년 비자 연장 가능
프로그램의 특징
만 18세에서 30세까지 신청가능
한 고용주 밑에서 최대 6개월까지 근무할 수 있음
비자발급 후 1년 이내에 호주에 입국해야함
호주에 입국하는 날로부터 12개월 체류 가능
체류기간 중 최대 17주까지 어학연수 가능
주정부 지정 지역 농장 또는 공장에서 3개월 이상 근무시 1년 비자 연장 가능
프로그램 진행 순서
인턴쉽 패키지 등록
영어 레벨 체크 및 이력서 작성
전화 인터뷰 및 인턴쉽 업체 결정
오리엔테이션
인턴쉽 프로그램 시작
프로그램 참가 자격기준
워킹홀리데이 비자 소지자(만 30세 미만)
영어 레벨: 12주 영어연수 후 레벨테스트 결과 Pre- Intermediate 이상
이름 Bryan 이메일 info@honew.com.au
파일첨부
제목
[호주한국유학생 주목해주세요]호주비즈니스컬리지, 비자연장용학교 학생여러분 !


호뉴유학이민컨설팅 & 호주유학클럽 카페 회원 여러분 안녕하세요
운영진 Bryan 호토박이 인사드립니다


오늘 아침에 시드니에 있는 중간 수준의 요리학교 한곳에서 아래와 같은 이매일을 받았습니다
(학생 개인의 신상과 학교의 이름은 제 임의대로 공개를 할수 없구요. 해당 학생이 지난 3년간 거쳐갔던 학교들은 아래 이름이
그대로 있지만 이 학교들이 커리큘럼이나 학교운영에 문제가 있다는 의미는 결코 아님을 미리 밝힙니다)


Thank you for your email,
The student started Business course at Ivy Business college back in 2013, withdrew and changed to Accounting course with Pacific College of Technology in 2014. Again withdrew and changed to ELICOS study at APC from Jan 2015. Now after one year of English study the student changed to CASS Training for another half year of ELICOS.
 
For the past 3 years the student changed 3 courses with 4 providers and did not finish and achieve anything. Immigration  will definitely question the student’s motives. We just don’t see this student as being a genuine student. We have experienced some visa refusals from Korea and this can cause a serious impact on our reputation and risk level.
 
Thank you for your understanding.
 
Feel free to contact me for any enquiries that you may have.
 
 
With best regards,


위의 내용은 얼마전 학생이 시드니센타를 찾아와서 그동안 호주에서 워킹2년과 학생비자 3년 동안 모은 돈 (대략 20,000불) 으로 요리학교를 등록하고자 했습니다.
그래서 지난 호주에서의 5년여 시간들에 대한 얘기를 쭉 듣고 좀 걱정스러운 마음으로 이 학생에게 가장 맞을것 같은 학교 한곳을 선정해서 장점과 단점을 충분히 설명하고 학교지원을 했습니다.
그리고 입학거절레터와 위의 답변내용을 받았습니다


순수한 학업목적의 학생으로 보이지 않는다는것이지요
만약 이런학생에게 입학허가를 해주었는데 비자가 거절되거나 학업중 성적이나 출석에 문제가 있고 학업을 중단하게 되면 이것이 그대로 해당 학교의 평가에 반영이 됩니다.


위 이매일 내용의 본질은 이렇습니다
호주정부에서 학생비자를 받고 공부하는 학생 개개인을 일일이 단속? 할수는 없다보니 학교를 감시감독을 철저하게 하는것으로 바뀌고 있습니다.  예전에도 학교 커리큘럼운영이나 제반 사항들을 잘 지키는지 감독은 하였지만 2016년 7월 1일 부터는 대대적으로 학생비자 학생들의 관리방식이 바뀌게 됩니다.


간단하게 설명드리면, 그전에는 유학생이 호주학생비자를 신청할때 그 학생의 출신국가별 등급에 따라 심사의 난이도가 바뀌었습니다.  1등급인 유럽국가들이나 일본 한국학생들은 당대적으로 호주학생비자를 받기가 수월했습니다 그리고 2년전부터는 새롭게 GTE 라는 비자실질심사제도를 만들어서 비록 1등급국가 학생이라도 순수학업목적의도가 아니라고 보여지는 요소가 있으면 그 부분을 집중적으로 추가서류 및 인터뷰 등으로 심사를 했습니다.
하지만 더 나아가 2016년 7월 1일 부터는 국가등급보다는 개별 학교마다 등급을 부여해서 그 등급에 의해서 평가를 받게 됩니다
또한 이민성과 학교는 각 에이젼트를 감독하고 있습니다
즉 순수한 학생이 아닌 학생이 학생비자를 받고 학업을 하지 않거나 학생비자가 거절될 경우 해당 학교와 그 에이젼트는 좋지 않은 평가를 받게 되고 차후 그 학교 그 에이젼트를 통한 학생 역시 심사가 까다롭게 진행이 됩니다


호주유학이민 관련 일을 10여년 해오면서 이번 7월1일부터의 개편은 참으로 타당한 결정이라 봅니다


왜냐하면, 수많은 한국학생들이 워킹홀리데이등으로 호주에 와서 1-2년 지내다가 한국으로 돌아가지 않고 호주현지에서 소위말하는 비자연장용학교 (일주일에 1일 출석하는 학교의 별칭)에 등록을 해서 임시비자로 또 몇년을 연명을 합니다.
그렇게 해서 이래저래 총 4-5년 넘기는 경우가 다반사입니다


많은 학생들이 착각하는게 이렇게 몇년지내다 보면 어떻게 영주비자가 해결될수 있는 뭔가가 있겠지........


호주이민법을 어느정도 이해를 한다면, 비자에는 요행이 없다는것을 금방 알것입니다.  단지 오래거주한것으로 기회가 온다면
시드니 교민중에 수많은 불법체류자들은 지금 다 영주권을 받았겠지요....
이상하게 들릴지 모르지만 여러분들이 놀랄만한 숫자의 한국분들이 호주에서 불법체류자로 살고 있습니다
물론 이 것은 비단 한국사람뿐만이 아닙니다. 호주통계청 자료등을 보면 영국사람이 호주에 불법적으로 거주하고 있는 숫자는 훨씬 더 많구요...


제가 오늘 강조하고 싶은 얘기는 20대 중후반 30대 초반의 나이에 이렇게 의미없이 호주에서 4-5년을 보낸다는것은 아주 치명적인 개인 이력의 약점이 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어짜피 호주영주권을 해결할 길은 없고 결국은 다시 한국으로 돌아갈때는 호주에서 임시비자로 지내면서 쌓은 경험 이나 영어능력이 한국사회에서 얼마나 하찮은 평가를 받는지는 뼈져리게 느끼게 될것입니다.  
그리고 이런분들중 상당수가 한국으로 돌아간다음 다시 2-3년이 지나면 그때서야 영주권을 해결할수 있는 길을 물어서 자기 적성이나 전공과는 상관없이 요리나 기타 다른 전공을 선택해서 영주권에 도전을 합니다.
그리고 다시 4-5년이 지나서 결국 영주권을 손에 쥔다면.....그나마 천만 다행이지만 그렇지 못한 경우가 더 많습니다


왜냐면 그럴수 밖에 없는게 호주유학후이민의 길은 생각보다 많은 자금이 필요합니다
호주에서 의미없는 4-5년을 보내고 다시 한국으로 돌아가서 2-3년을 보낸 사람은 공통적으로 개인자금이 별로 없습니다
부모로 부터 서포트도 별로 없구요 (부모가 서포트 할수 있었다면, 호주에서 워킹홀리데이 1-2년 후 비자연장용학교가 아니라 바로 제대로된 코스를 밟으며 공부를 했겠지요) 따라서 다시 적은 자금에 쪼들리며 호주유학생활을 시작합니다 그러나 호주학업2년후에 일정조건을 갖추어서 스폰서나 점수제이민을 한다고 해도 이미 나이는 30대 중반을 훌쩍 넘어서는 경우가 많고 그 사이 결혼문제 자녀문제 등이 겹치는 시기가 오기때문에 더더욱 자금압박을 받게 되고, 이 자금압박으로 인해 해당 전공공부나 스폰서 찾는 일에 집중할수 있는 시간적 금전적 여유가 없게 됩니다 (시급 12불을 받아도 스폰서가 가능성이 조금이라도 있는 업체에서 계속 일을 해나가야 하는데... 스폰서의 가능성은 없지만 시급 20불을 준다면 그곳으로 가게 되거든요.... 이것은 결국 스폰서의 가능성으로 부터 멀어지게 되구요)


제발 부탁드립니다
호주에서 워킹홀리데이로 1-2년 보낸 수많은 한국젊은이들 중에 이런저런 이유로 다시 호주비자연장용학교를 등록해서 호주에서 몇년을 더 보낼계획인 분들은 무조건 빨리 한국으로 돌아가셔야 합니다.  이것은 누구를 위한것이기 보다는 자신을 위해서 꼭 그렇게 하셔야 합니다.


제가 자꾸 돈돈 해서 정말 미안하고 이런 현실이 서글프고..... 하지만 
호주워킹홀리데이를 아직 안썻고 영어가 아주 상당한 수준이라면 다소 금전적인 여력이 부족해도 그에 맞는 길을 선택하면 충분히 호주영주권과 호주에서의 삶에 가능성이 높습니다.
하지만 대부분은 의미없이 호주워킹홀리데이비자를 써버리고, 부모로 부터 자금지원을 받기는 힘들고, 영어는 겨우 생활영어정도 하는 수준이고 자금도 부족하다면 호주는 빨리 잊으셔야 합니다 


다행히 위의 이매일 내용을 받은 학생은 그래도 학비정도는 부모님으로 부터 서포트를 받을수 있는 입장이고 자신도 20,000불 정도 모았고, 지난 1년여 동안 영어연수를 통해 기본적인 영어수준은 갖춘 상태라서 그리고 호주워킹홀리데이비자때 부터 알바를 주로 레스토랑쪽에서 해왔기 때문에 충분히 입학허가서만 받으면 도전해 볼수 있다고 판단이 됩니다
다른 요리학교를 지원했고 다시 답변을 기다리는 중인데.... 
요즘 호주학교들 특히 비자연장용 학교들이 본인이 다소영어도 부족한데, 이전에 학생비자를 받았다가 제대로 학업을 하지 못했는데 별 문제없이 입학을 받아준다면...... 해당 학교는 그리 오래 못갈 가능성이 높습니다.
어느날 갑자가 학교가 문을 닫게 된다면 호주는 ESOS ACT 라는 유학생 보허법이 있어서 정부가 나서서 다른 학교에 등록을 할수이있는 길은 열어주지만 그 시간을 잃어버리는 것은 피할수 없습니다


저희가 한달에서 2-3분 정도씩은 학교지원및 학생비자 신청 대행을 거부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상황설명을 드리기는 하지만 대부분은 기분나빠하고 다른 에이젼트에 가서 본인 의지대로 진행을 하는것을 종종 봅니다


특히 호주비자연장용학교 만큼은 절대 입학을 해서도 안되고, 어떻게 해서든지 호주에 오래 체류할려고 하지 말고 힘들어도 한국으로 빨리 돌아가서 부딪혀 해쳐 나가야 합니다.  한국의 청년실업문제 등 암담한 현실을 여러분 만큼은 실감을 못하지만 그래도 어느정도 이해를 하기에 더더욱 모질게 이야기 하기 어렵지만 그래도 비자연장용학교를 등록해서 몇년 더 호주에 머무는것 보다는 한국으로 돌아가는게 올바른 선택입니다.


저희를 통해서 호주학교수속 및 호주학생비자를 진행한 분이 아니라도 상관없습니다
혹 본인이 위의 조건(호주워킹홀리데이는 써버렸고, 영어는 기본 생활영어수준밖에 안되고, 자금이 넉넉치 않고 그런데 비자연장용학교를 등록할려는 상황) 들에 해당이 된다면 꼭 저에게 전화나 이매일 한번 주세요
왜 한국으로 돌아가는것이 현명한 방법인지 아주 세세하게 실제 사례들을 들어가며 설명 드리지요


상기 내용이 도움이 되시길 바랍니다


호토박이


NSWTAFE요리학교




윌리암블루요리학교






르꼬르동블루요리학교







이전글 [호주워킹홀리데이세법] 호주워킹세금환급변경
다음글 [호주워킹홀리데이]인포럼 신규 프로그램-영어+데미페어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