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이야기] 호주 NSW주 제2언어 교육 '침체' vs 외국어 의무교육에 박차를 가하는 VIC, QLD, WA







호주 NSW주, 제2언어 교육 '침체'

반면, 외국어 의무교육에 박차를 가하는 VIC, QLD, WA


출처: TOP Digital News in Australia



호주 NSW주의 제2언어 교육이 침체일로를 걷고 있습니다. 가장 다양한 소수민족이 몰려 살고 있는 대표적 다문화 지역인 NSW주의 외국어 교육 상황은 호주 국내의 타 주나 다른 서방 세계에도 크게 뒤처지고 있는 상태로 진단됐습니다.


시드니 커뮤니티 랭귀지 연구원 측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현재 HSC 과목으로 제2외국어를 선택하는 영어권 출신 학생의 비율은 단 5%에 불과했습니다.


이런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호주 연방 교육당국이 현재 진행 중인 전국 초중고 교육과정(curriculum) 개정 작업에서 문화적 차원의 외국어 교육 과정을 축소하고 회화 능력 증진에 초점을 맞추려 하고 있어 일선 교사들이 반발하고 있습니다.


이들 교사들은 “외국어 교육의 근간은 문화적 이해이고 문화 학습이다”면서 “현재의 교육 과정 방향은 외국어 교육을 더욱 침체시킬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반면 일부 교육 전문가들은 “NSW 주의 경우 현재 외국어 과목에 대한 의무적 수업 시간이 100시간에 불과해 심층적인 외국어 교육 자체가 어렵다”는 점을 지적하고 있습니다.




호주 NSW주 초증고 외국어 교육의 현 주소


NSW주의 경우 7학년이나 8학년 재학 중에 의무적으로 외국어를 100시간 이수하도록 돼 있습니다. HSC에서는 한 개의 외국어 과목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초등학교에서의 외국어 교육은 선택적이라는 점에서 학교장의 재량에 따라 외국어 교육의 여부가 결정됩니다. 또한 공립초등학교의 경우 학교가 위치한 지역에 특정 언어 사용 인구가 상당 수준일 경우에 한해 해당 언어 교사를 채용할 수 있는 정부 예산이 지원될 뿐입니다. 실제로 NSW주 내의 공립학교 가운데 외국어 과목을 개설한 경우는 30%에 불과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이로 인해 다수의 이민자 자녀들은 토요학교를 통해 모국어 혹은 제2언어를 배우고 있는 상황입니다.


외국어 교육 전문가들은 특히 “7, 8학년에서의 의무적 교육 과정 후에는 외국어 과목이 학생들의 선택에 맡겨짐에 따라 열기는 크게 잠식되는 실정이다”라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초등학교나 중학교에서 외국어를 공부한 학생들 가운데 외국어를 HSC 과목으로 선택하는 경우는 7명 가운데 단 한 명에 불과했습니다. 또한 HSC에서 외국어 과목을 선택하는 영어권 출신 학생들은 20명 당 1명에 그쳤습니다.




외국어 의무교육에 박차를 가하는 VIC, QLD, WA


한편 빅토리아주의 경우 유치원부터 10학년까지 외국어 수업이 1주에 평균 2시간 반가량 이뤄지고 있습니다. 퀸즐랜드주 역시 유치원 단계부터 학생들이 외국어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정부 차원에서 적극적인 정책이 펼쳐지고 있으며 공립학교의 경우 5학년부터 8학년까지 제2언어 수업이 의무적으로 진행됩니다. 서호주는3학년부터 6학년까지 제2언어 교육이 의무화돼 있지만 오는 2023년부터는 이를 8학년까지 확대 실시할 방침입니다.


이처럼 대부분의 주 교육당국이 외국어 조기 교육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유치원부터 외국어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정책을 추진하고 있지만 유독 NSW주에서만 조기 교육이 실시되지 않고 있는 것입니다. 실제로 NSW주의회의 교육검토위원회에서도 이런 문제가 적극 지적됐습니다.


교육검토위원회의 보고서는 “제2언어의 조기 교육 시행은 비용 대비 이득이 훨씬 크다”는 점을 적극 부각시켰습니다. 이런 점을 반영한듯 NSW주 교육평가당국(NESA)은 현재 유치원부터 10학년까지를 대상으로 한 새로운 제2언어 교육 과정(curriculum)을 개발 중입니다.




NSW주 최고의 인기 외국어 과목은...?


NSW주 내 최고의 인기 외국어 과목으로서 일본어의 아성은 굳건합니다. 2020 HSC 시험에서도 일본어는 초급과목(Beginners), 중급과목(Continuers), 해당 언어 배경 학생 대상 중급과목(In Context) 모두에서 압도적 응시율을 보였습니다. 그리고 일본어 다음으로는 불어를 많이 선택했습니다.


반면 외국어 고급 단계인 문학 과목에서 일문학 응시자는 12명에 불과했지만, 중문학 선택 학생은 무려 469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한국문학 응시자도 43명이었습니다.


한국어 초급과목은 129명, 중급과목 16명, 한인동포 자녀 대상 중급과목에는 40명이 지원했습니다.



출처 : TOP Digital News in Australia (http://www.topdigital.com.au)






다양한 방법으로 호주 전문가를 만나보세요

호주 시민권/영주권자들이 운영하는 카페

호주유학클럽

이메일을 통한 심층상담

이메일 상담 신청하기

눈으로 만나는 호주 전문가

유튜브 채널 - 호주유학클럽TV

호주 전문가와 1:1 무료상담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호주시민/영주권자들이

운영하는 카페

호주유학클럽

영상으로 만나는

호주 & 호주 전문가

호주유학클럽 TV

호주 전문가와

1:1 무료 상담

ID: 호뉴컨설팅

이메일을 통한 심층상담

이메일 상담 신청하기


호주유학클럽 상담문의

대표이메일 : info@honew.com.au

SYDNEY OFFICE

인터넷 전화 070 7899 4455

호주 전화 (+61 2) 9267 0511


Suite 503, Level 5, 845 Pacific Highway Chatswood NSW 2067, AUSTRALIA

PERTH OFFICE

인터넷 전화 070 5096 7907

호주 전화 (+61 8) 9328 6393


Unit 3, 280 Lord Street, Perth WA 6000, AUSTRALIA

SEOUL OFFICE

한국 전화 (02) 6245 009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81, 1811호 (강남역 7번출구 옆 하나은행 18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