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소식] 빌게이츠 "다른 전염병이 전 세계를 강타하게 될 것... 새로운 팬데믹 호주 방역체계를 통해 예방 가능"






Bill Gates: ‘If every country does what Australia did,’ the world could prevent the next pandemic


빌게이츠 "새로운 팬데믹, 호주 방역체계를 통해 예방 가능"


출처; cnbc.com, wowtv.co.kr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가 다가올 새로운 팬데믹을 호주의 방역체계를 통해 예방할 수 있다고 밝혀 화제입니다.


24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게이츠는 "재작년 코로나19 사태 이후 호주가 굉장히 뛰어난 방역 시스템을 보여줬다"면서 "새로운 팬데믹을 예방하기 위해 전 세계 국가들이 호주의 방역체계를 보고 배울 필요가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날 빌게이츠는 독일 뮌헨 안보회의에 참석해 빠른 시일 내에 새로운 전염병이 퍼지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게이츠는 "코로나19 바이러스와는 다른 전염병이 전 세계를 강타하게 될 것"이라며 "전 세계 국가들이 새로운 팬데믹에 미리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서 "호주가 그동안 뛰어난 방역 시스템을 보여준 만큼, 전 세계 국가들이 호주의 방역체계를 벤치마킹할 필요가 있다"면서 "모든 나라가 호주처럼만 한다면 더 이상의 팬데믹이 앞으로 없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앞서 호주 정부는 지난 2020년 3월 팬데믹이 처음 발생했을 당시 국경을 전면 봉쇄한 바 있습니다. 이후 호주 국민의 반대에도 락다운 조치를 연장했고, 지난해 11월 자국민과 외국인 노동자, 유학생 등을 중심으로 제한적 입국을 허용했습니다.


또한 지난 21일(현지시간)에는 2년간의 락다운 조치 끝에 백신 접종자를 대상으로 외국인 여행자의 입국을 전면 허용하겠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이를 두고 게이츠는 "당시 호주 정부의 강력한 봉쇄 조치를 두고 논란이 많았지만, 결국 이를 통해 코로나19 사태를 가장 빠르게 극복할 수 있었다"면서 "전 세계 모든 나라에 훌륭한 본보기가 되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서 "재작년 팬데믹 이후 지금까지 미국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구 10만 명당 약 283명이 사망한 반면, 호주에서는 10만 명당 20명밖에 사망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미국의 백신 접종률이 65% 미만인 반면 호주의 백신 접종률은 무려 81%가 넘는다"면서 "물론 미국에 비해 호주의 인구수가 적지만, 그래도 호주의 방역 조치가 훌륭하다는 점은 간과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다양한 방법으로 호주 전문가를 만나보세요

호주 시민권/영주권자들이 운영하는 카페

호주유학클럽

이메일을 통한 심층상담

이메일 상담 신청하기

눈으로 만나는 호주 전문가

유튜브 채널 - 호주유학클럽TV

호주 전문가와 1:1 무료상담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호주시민/영주권자들이

운영하는 카페

호주유학클럽

영상으로 만나는

호주 & 호주 전문가

호주유학클럽 TV

호주 전문가와

1:1 무료 상담

ID: 호뉴컨설팅

이메일을 통한 심층상담

이메일 상담 신청하기


호주유학클럽 상담문의

대표이메일 : info@honew.com.au

SYDNEY OFFICE

인터넷 전화 070 7899 4455

호주 전화 (+61 2) 9267 0511


Suite 503, Level 5, 845 Pacific Highway Chatswood NSW 2067, AUSTRALIA

PERTH OFFICE

인터넷 전화 070 5096 7907

호주 전화 (+61 8) 9328 6393


Unit 3, 280 Lord Street, Perth WA 6000, AUSTRALIA

SEOUL OFFICE

한국 전화 (02) 6245 0091


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381, 1811호 (강남역 7번출구 옆 하나은행 18층)